HOME
VIETNAMESE
ADMIN

인,허가증

Home > 고객센터 > 인,허가증

인,허가증

F1 역사상 마지막 사망사고, 그리고 그 후의 이야기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살라숑숑 작성일21-02-02 13:00 조회9회 댓글0건

본문


악천후 속에 열린 2014년 F1 일본 그랑프리


쥘 비앙키는 앞서 일어난 사고를 수습하던 트렉터를 피하지 못하고 추돌하게 된다.

이때 머리에 가해진 강한 충격으로 혼수상태에 빠진 그는 수개월 후 결국 사망한다.





이는 드라이버의 정면과 측면을 보호하지 못하는 F1 머신의 구조상의 문제로

아일톤 세나의 죽음이후 21년만에 F1 경기의 안전성에 다시 의문을 가지게 했다.





↑ F1 드라이버의 머리를 보호하는 '헤일로'

쥘 비앙키의 사고와 같은 비극을 막기위해 개발되었다.



많은 F1팀들의 반대에도 헤일로의 장착은 의무화 되었다.


못생긴 이 구조물을 탐탁치 않아 하던 사람들이 이를 받아들이는데는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










2018년 벨기에 그랑프리, 알론소(주황색)의 차량이 르클레르(흰색)을 덮쳤고


정확히 르클레르의 머리에 떨어졌으나 헤일로 덕분에 참사를 피할 수 있었다.



이후 다행히 2020년 현재까지 F1에서 더이상의 사망사고는 일어나지 않았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KOREA GINSENG ㅣADRESS : 대전광역시 유성구 지족동 834 인앤인 2층 210호 | TEL : 070-7700-0548 ㅣ FAX : 82+42-472-0845 | E-MAIL : kg1899@naver.com

KOREA GINSENG ㅣHead Office : 906.Teheran-ro113. Gangnam-gu, Seoul, KOREA
Office : +82-70-7700-0548 ㅣ Mobile : 82+10-5571-4467 | KAKAO TALK ID : 4720325k | E-MAIL : kg1899@naver.com

Copyright ⓒ KOREA GINSENG. All Rights Reserved.